수안의 집을 찾아주셔서 고맙습니다



풀꽃의 사랑
 喜園  | 2005·05·06 13:53 |
비단결 선율 휘감아
봄바람 타고 내린 그대는
새 희망을 안고 오셨지요

아늑한 풀잎에 누워
사랑의 열병을 앓다
살랑이며 피워 내더니

혼절하여 참아낸 아픔
비추는 햇살에 안겨
탄생한 꽃의 시어들

기왕 사랑을 하려거든
해도
달도
멈추게 하는
열꽃 같은 뜨거운 사랑을 해요


희원의 아름답고 뜨거운 풀꽃 사랑을 위하여
풀꽃 그림을 올렸어요.
어때요, 마음에 들어요?

05·05·06 15:19

희원
네 선생님!
매화관 뜰에 핀 들꽃이 넘 예뻐요

05·05·06 17:48수정 삭제

  
4569   아빠는 출장 중 1  喜園 05·08·26 636
4568   유월의 편지 2  喜園 05·08·08 685
4567   짝사랑 2  喜園 05·05·26 591
4566   어머니 2  喜園 05·05·12 648
  풀꽃의 사랑 2  喜園 05·05·06 693
4564   벚꽃의 약속 1  喜園 05·04·28 594
4563   아빠는 출장 중 1  喜園 05·08·26 601
4562   유월의 편지 2  喜園 05·08·08 595
4561   짝사랑 2  喜園 05·05·26 590
4560   어머니 2  喜園 05·05·12 697
4559   벚꽃의 약속 1  喜園 05·04·28 595
4558   시집살이 2  喜園 05·03·31 646
4557   그대 이름은 목련화 2  喜園 05·03·23 626
4556   강변을 걸으며 1  喜園 03·10·24 738
4555   이름 모를 섬 하나 1  喜園 03·10·08 817
12345678910305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GGAMBO